블로그 이미지
eent
장성환의 티스토리 블로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모바일,온라인,광고,IT업계에 종사하고 있으며 글로벌 비즈니스 이야기, 모바일/온라인 서비스와 광고, 마케팅에 관한 이야기와 회사 조직생활에 대한 내용의 블로그입니다.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4.07.16 21:26 가족이야기

   2012년, 나에게 ‘힐링'이 되어준 2가지가 있었다. 그 이후로 나는 인생에 있어서 다시 없는 편안함과 여유를 가지게 되었다. 

   첫번째는 친한 동생이 찍어준 나의 프로필 사진이었다. 그전부터 '형 언제 사진 찍어드릴께요’ 라고 한 터였기에 그해 어느날 무작정...사진을 찍어달라고 부탁했다. (그전까지 마음에 드는 사진이 없어 10년이 훨씬 지난 것을 SNS 에서 사용하고 있었다.) 그러자 그 동생은 프로필 사진을 찍기 위해 준비해야 할 목록들을 나열해 주었다. 

1.내가 원하는 이미지의 포즈들을 미리 생각할 것. 2. 머리 스타일은 아무리 자신이 있어도 반드시 미용실에 가서 선생님에게 드라이와 셋팅을 맡길 것. 3. 마음에 드는 스타일의 옷을 몇벌 준비할 것 등등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많았다.  

   프로필 사진 작업은 오후에 시작해서 거의 늦은 저녁시간이 되서야 끝났다. 약 920여컷을 찍었고, 그중에 3~4컷 정도 마음에 드는 사진이 나왔고, 1~2컷은 내가 전혀 알지 못했던 나의 표정과 모습이 잡혔다. 결국 이 1~2컷을 잡기 위해서 수백컷을 찍는다고 그 동생은 말해주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동생은 한마디를 했다. '형 혹시 마음에 드는 사진이 없으면 다음에 미리 날 잡아서 다시 찍어요….’ 헐, 이렇게 많은 사진을 찍었는데, 다음에 다시 찍자니??

   사진은 찰나의 순간을 잡는다. 나의 눈으로 본 거울속의 나의 모습이 아니라 카메라 렌즈로 본 나의 모습을 잡는다. 작가의 시선에 잡힌 나의 찰라의 모습들. 프로필 사진은 대부분 연출된 것이었지만, 동생의 렌즈에 잡힌 나의 모습은 그동안 내가 셋팅하려고 한 나의 모습과는 많은 차이를 보였다. 자연스러운 표정과 모습이 나온 것은 드물고 왠지 모두 낯설었다. 다른 사람의 시각으로 본 나의 외적 모습을 보니, 이것이 의외로 힐링이 된다. 또 다른 시각의 나의 모습을 보고, 인지하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된다. 

   두번째는 회사에서 강력 추천하여 할인된 가격에 진행했던 ‘내마음의 보고서’ 라는 심리테스트였다. 큰 기대없이 믿져야 본전이라는 생각으로 해봤다. 나에게 배달된 질문지의 문항들은 기존 아이큐, 이큐 테스트, MBTI 테스트등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하지만 2주후에 배달된 '나만을 위한 제본된 책’ 은 그야말로 힐링 그 자체였다. 오롯이 나만을 위한 내마음의 건강 진단서 결과였던 것이다. 

   나에 대한 6가지 항목을 포함하여 마지막장을 다 읽은 순간.. 가슴에 채워지는 뿌듯함. 내가 아는 나의 성격은 그저 약간은 소심하고, 약간은 기존 질서를 거부하며 긍정적인 성격으로 알고 있었는데, 이보다 훨씬 자세하게 나의 어려서의 경험과 현재의 심리상태를 잘 서술해 주었다. 

   이 두가지와 함께 최근에 읽었던 '왓칭'이라는 책을 통해서 힐링에 대한 나만의 생각을 정리하는 계기가 되었다. 나는 항상 나의 관점에서 나를 바라보고 있었는데, 제3자의 관점에서 객관적으로 나를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힐링은 시작되고, 인생의 많은 고민과 문제 해결의 시작점이 된다는 것을 알았다. 

   저자는 ‘왓칭’ 이라는 책에서 ‘객관화하고 왓칭 하는 것만으로도 힐링이 된다’ 고 서술하였다. 이것이 내가 말하고자는 바를 아주 잘 요약한 핵심부분이었다. 왜 나와 꼭 닮은 아이에게서 내가 몰랐던 나의 습관을 발견했을때 느껴지는 힐링과 비슷하다고나 할까?

   많은 이들이 고민하는 인생 대부분의 문제들의-예를들면, 결혼 상대를 찾는, 최적의 직장을 선택하는, 그외의 여러가지 고민하는 갈등-해결책은 외부환경을 바꾸는 노력보다 내가 통제할 수 있는 나를 바꾸는 것이 가장 좋은 것임을 알았다. 내가 매일 보는 관점에서만 생각했기에 답을 찾지 못했고, 한발 떨어져서 다른 눈으로 본다면 의외로 간단하게 해결책을 찾을 수 있음을 알고부터 내몸이 가벼워졌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baron eent
2009.01.07 11:05 가족이야기
어디서 많이 읽던 글인데...
"단순하게 살기"를 실천하기 위해 순간순간 기억해야 할 것 같습니다.
이 글을 어떻게 쓸까 또 고민고민...잊지 않기 위해서는 어떻게 할까 고민....단순하게 살자

고민은 10분을 넘기지 마라



고민은 10분을 넘기지 마라

"우리가 하는 걱정거리의
40% 는 절대 일어나지 않을 것에 대한 것이고
30% 는 이미 일어난 사건들,
22% 는 사소한 사건들,
4% 는 우리가 바꿀 수 없는 것들에 대한 것들이다.

나머지 4%만이 우리가 대처할 수 있는 진짜 사건이다.
즉, 96% 의 걱정거리가 쓸데없는 것이다."

고민이 많다고 해서 한 숨 쉬지마라.
고민은 당신의 영혼을 갉아 먹는다.

문제의 핵심을 정확히 파악하고
해결책을 찾아 그대로 실행하라.
해결책이 보이지 않으면 무시하라.
고민하나 안하나 결과는 똑같지 않는가.

그러므로 고민은 10분만 하라.

잊어버릴 줄 알라.
잊을 줄 아는 것은 기술이라기보다는 행복이다.
사실 가장 잊어버려야 할 일을
우리는 가장 잘 기억한다.

기억은 우리가 그것을 가장 필요로 할 때
비열하게 우리를 떠날 뿐 아니라,
우리가 그것을 가장 원하지 않을 때
어리석게도 우리에게 다가온다.

기억은
우리를 고통스럽게 하는 일에는 늘 친절하며,
우리를 기쁘게 해줄 일에는 늘 태만하다.

고민은 10분을 넘기지 마라.

- 어니 J.젤린스키의 (느리게 사는 즐거움) 중에서 -

신고
posted by baron eent
2008.06.25 23:22 가족이야기

20대에 읽었던 책중에 '30대에 하지 않으면 안될 50가지' 중에 10개국 이상의 나라를 방문하기가 있었다. 아직 더 많은 나라를 방문해야하는데....알아야하는데...
30대는 아직 조금 더 남아있다.

- 호주: Perth, Brisbane, Sydney, Cairns
- 미국: 뉴욕, 샌프란시스코, 하와이, Raigh
- 필리핀: 세부
- 일본: 동경, 북해도
- 중국: 베이징
- 사이판
- 베트남: 호치민
- 태국: 방콕

신고
posted by baron eent
TAG 여행, 호주
2008.06.13 10:12 가족이야기


신고
posted by baron eent
2008.04.19 01:31 가족이야기
세현이의 유투브 첫 등장이었습니다.

신고
posted by baron eent
TAG 장세현
2008.04.04 20:22 가족이야기
신고
posted by baron eent
prev 1 next

티스토리 툴바